http://www.jsisa.net
> 뉴스 > 뉴스
     
정읍 미세먼지 대응, 봄맞이 숲 정비
2019년 03월 15일 (금) 02:56:30 변재윤 대표기자 bjy2800@empas.com
   

“미세먼지 걱정 없이 숲에서 힐링(Healing)하세요!”

정읍시가 시민들이 자주 찾는 등산로 정비와 함께 생태 숲 조성에 나서고 있다.

미세먼지 등 도시의 탁한 공기에 시달리는 시민들이 편안하고 안전하게 등산을 즐기고 휴식을 취하며 힐링할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한다는 취지다.

시에 따르면 먼저 1억9천800만원을 들여 두승산 등산로 13km를 정비한다. 두승산 내 사찰인 두승사에서 말봉으로 올라가는 구간 중 모두 세곳에 목재데크(총 102m)와 난간(218m)을 설치한다는 계획이다.

설계용역 등 관련 절차를 마쳤고 이달 중 본격적인 공사에 들어가 6월 중 완공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경사가 심하고 암반지형이라 오르기가 쉽지 않은 곳에 이들 시설을 설치해서 노약자 등 보행 약자들도 쉬엄쉬엄 등산을 즐길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또 1억9천800만원을 들여 백제가요 정읍사오솔길(이하 정읍사오솔길)1, 2코스를 정비하고 구간 내에 생태 숲도 조성한다.

1코스에 220계단의 목재 계단을 설치하는 등의 노선 정비와 함께 이 구간에 많은 소나무 사이사이에 1천100주의 단풍나무를 심는다.

또 2코스 구간 중 동학농민혁명 100주년 기념탑 앞 내장호 주변에는 정자를 짓고 벤치(9개)를 설치하는 등 휴식공간을 조성한다. 이달부터 공사를 시작해 상반기 중 마무리 지을 계획이다.

유진섭 시장은 “1헥타르의 숲은 16톤의 탄산가스를 흡수하고 12톤의 산소를 방출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며 “지속적으로 등산로 정비와 나무심기 등을 통해 시민들께서 혼탁한 도심을 벗어나 숲에서 건강을 다지고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두승산은 정읍에서 서쪽으로 4km 떨어진 지점에 위치하고 있다. 해발은 444m이고 고부와 소성, 덕천, 이평, 영원 5개면에 걸쳐있다.

부안의 변산(邊山), 고창의 방장산(方丈山)과 더불어 삼신산(三神山)으로 꼽히는 명산으로, 정읍시민은 물론 인근 도시에서도 많은 이들이 찾고 있다.

정읍사 오솔길은 백제가요 정읍사(井邑詞)를 테마(theme)로 해 조성됐다. ‘전북 1000리길’로 지정되는 등 걷기 명소로 손꼽이며 전국에서 많은 이들이 찾고 있다.

1코스(8km)는 정읍사(망부석) 공원- 천년고개- 두꺼비 바위- 언약의 길- 월영내륙습지(산지형)- 문화광장 구간이고 2코스(6km 순환형)는 문화광장- 내장산조각공원- 내장산단풍생태공원- 문화광장 구간이다.

 

변재윤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정읍시사(http://www.jsisa.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회사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56176 전북 정읍시 서부산업도로 388 (삼화타운 상가 3층) | 전화 063-533-8164 | 팩스 063-533-8194
등록번호 : 전북 다 01241호 | 등록일 : 2008.2.14(초판 2002. 10.24) | 사업자번호 404-81-25293 (유)정읍시사 | 발행.편집인 : (유)정읍시사 대표 변재윤
청소년보호 책임자 : 변재윤

Copyright 2005 by 정읍시사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jy2800@empa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