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방문자수 : 0명
UPDATED. 2019-09-16 15:15 (월)
전북교육청 내년 7개교 신설 개교
상태바
전북교육청 내년 7개교 신설 개교
  • 변재윤 대표기자
  • 승인 2019.08.22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사] 전북도내 내년 7개 유.초.중학교가 한꺼번에 신설 또는 이전신설 개교할 계획이어서 교육여건이 크게 개선될 전망이다.

도교육청에 따르면 내년 3월 전주개발지구 내에 5개교가 신설, 완주지역 2개교가 이전신설 개교한다.

2020년 3월 개교학교는 단설유치원 1원, 초등학교 3교(병설유치원 포함), 중학교 3교다.

전주시 덕진구 송천동 ‘에코시티’에 개교하는 학교는 전주새솔유치원, 전주자연초등학교, 전주화정중학교로 유.초.중학교가 동시 개교한다.

또 전주시 완산구 효자동 ‘효천지구’에는 효천초등학교, 덕진구 만성동 ‘만성개발지구’에는 전주양현중학교가 개교한다.

완주에서는 청완초등학교는 봉동읍 삼봉로에서 둔산리로 이전신설 개교(221억원 소요)함에 따라 ‘완주군 소재 전주과학산업연구단지’내 공동주택 개발로 이뤄졌던 봉서초등학교 과밀이 해소될 전망이다.

아울러 학생.학부모와 지역주민 등의 자발적 참여로 삼례중학교(남중)는 삼례여자중학교와 통합해 남녀공학으로 전환, 이전신설 개교(209억원 소요)하면서 삼례지역 교육여건 개선효과가 커질 것으로 보인다.

이밖에 익산시 부송동 이리부송초병설유치원이 9학급 규모의 단설유치원(익산부송유치원)으로 전환돼 유아교육 전문성이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전주개발지구들이 학교 부족과 과밀학급 등으로 어려움을 겪었으나 내년에 전주 5교 개교로 교육여건과 정주여건 개선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