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방문자수 : 0명
UPDATED. 2019-10-18 14:36 (금)
[정읍] 유성엽 “문재인정부 경제정책, 좌회전 깜박이켜고 후진”
상태바
[정읍] 유성엽 “문재인정부 경제정책, 좌회전 깜박이켜고 후진”
  • 변재윤 대표기자
  • 승인 2019.10.04 0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장률 하락, 기업소득 감소, 소비자물가 하락 등 경제상황 심각

 

[정읍시사] 현 정부의 소득주도성장 경제정책에 대해 “좌회전을 켜고 후진하고 있다”는 강한 비판이 나왔다.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유성엽(정읍.고창, 대안정치연대 대표) 의원은 10월 2일 세종시에서 열린 기획재정부 국정감사에서 홍남기 부총리에게 소득주도성장 정책의 실패점을 지적하며 대책 마련을 주문했다.

유 의원은 먼저 이명박 박근혜 정부로부터 시작된 경제 하락이 지금 문재인 정부에 와서 더욱 심해지고 있는 점을 지적하고 올해 경제성장률이 1%대로 추락하는 것은 아닌지 우려를 표했다.

“대외 여건의 악화는 통제할 수 없는 요인이기에 국가 경제정책을 살펴봐야 한다”고 주장한 유 의원은 “소득주도성장이 단기 재정투입 일자리를 제외한 일자리 창출에 실패하고 양극화는 더욱 심화됐으며 부동산 가격은 폭등시켰다”며 정책 실패를 지적했다.

또 성장과 분배는 민주주의에서 자유와 평등의 관계와도 마찬가지라며 성장만 해도 안 되지만 분배 역시 성장이 있어야만 가능하다고 역설하며 두가치의 조화를 요구했다.

유성엽 의원은 “통제할 수 없는 대외요인 보다는 정부의 정책을 가다듬어야 하는데 소득주도성장은 실제로는 소득감축 경기후퇴 정책, 좌회전 깜빡이를 넣고 후진하는 정책에 불과했다”며 “그 결과 지금의 성장률 하락, 기업소득 감소, 소비자 물가 하락 등의 경제 위기가 심화된 것이다”고 지적했다.

또한 “이명박 박근혜 정권으로부터 이어진 현재의 경제위기 상황의 원인을 정확히 파악하고 적실한 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경제정책의 대전환이 필요한 시점이다”고 주장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