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방문자수 : 0명
UPDATED. 2020-06-05 04:23 (금)
정읍 ‘생생마을 만들기’ 기초단계사업 본격 추진
상태바
정읍 ‘생생마을 만들기’ 기초단계사업 본격 추진
  • 변재윤 대표기자
  • 승인 2020.05.22 0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 마을경쟁력 강화와 주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주민주도형 생생마을 만들기사업이 본격 추진될 전망이다.

정읍시 공동체활성화센터에 따르면 지난 11일부터 입암면 신등마을과 월천마을, 감곡면 순촌마을을 시작으로 생생마을 만들기 사업을 본격 추진하고 있다.

생생마을 만들기 사업은 마을 환경을 정비하고 경관을 조성해 침체되고 있는 농촌 마을에 활력과 생기를 불어넣어 사람 찾는 농촌을 만들고자 하는 취지다.

올해는 공모 신청을 통해 입암면 신등마을과 월천마을 감곡면 순촌마을, 산외면 원정마을, 상교동 조월마을 등 5개 마을이 선정됐다.

선정된 마을 중 입암면 월천마을은 마을표지판을 특색있게 제작하고 마을 입구 당산나무 주변을 정리하고 꽃을 식재했다.

신등마을은 마을 입구에 적재된 폐기물을 철거했고 헌 신발과 가방 등 폐자재를 활용해 마을 화단을 조성했다.

신등마을 이동춘 이장은 마을 입구가 꽃과 나무로 인해 이렇게 쾌적하게 변할 줄 몰랐다앞으로 나무와 꽃이 잘 자라도록 가꾸어서 깨끗하고 살기 좋은 마을로 만들겠다고 전했다.

시 관계자는 마을 주민공동체가 스스로 결정하고 추진해 가는 생생마을 만들기 기초단계사업을 지속적으로 지원해 활력을 찾아가는 농촌을 만들어 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