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방문자수 : 0명
UPDATED. 2020-09-18 03:16 (금)
정읍, 100년 된 시기성당에 우아한 야간 경관 조명
상태바
정읍, 100년 된 시기성당에 우아한 야간 경관 조명
  • 변재윤 대표기자
  • 승인 2020.05.28 02: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가 원도심 활성화를 키워드로 4년 연속 도시공모사업에 선정돼 5개 사업 진행이 한창이다.

이의 일환으로 5개 사업 중 도시활력증진형 도시재생사업인 시민창안 300거리 프로젝트사업의 세부사업으로 태평로에 자리하고 있는 시기성당에 야간경관 조명 설치를 완료했다.

시민창안 300거리 프로젝트사업은 원도심의 낙후된 상권 활력 회복과 청년의 창업 기회 제공을 위해 태평로 일원에 빛과 창업의 거리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시에 따르면 현재의 시기성당 건축물은 1957년 붉은 벽돌을 사용해 외벽을 구성한 조적조이며 뾰족 돔이 있는 비잔틴풍과 로마네스크 양식의 절충형 건물이다.

이에 걸맞게 야간경관 조명은 세련되고 우아하며 밝은 색상의 연출로 웅장한 성당의 이미지와 경건함을 부각시킬 수 있도록 설치했다.

점등 시간은 하절기 20시부터 24시까지 동절기는 주변 상황을 고려해 탄력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더불어 현재 진행 중인 태평로 환경정비공사(쌈지공원, 아트월, 트렐리스 등)를 빠른 시일 내에 완료해 빛과 창업의 거리이미지에 부합하는 쾌적한 거리로 재탄생해 주민과 관광객들을 맞을 방침이다.

한편 시민창안 300거리 프로젝트세부사업으로 원도심인 쌍화차 거리의 전선 지중화와 환경개선 사업이 완료됐다.

아울러 우암태평로 보도와 차도 정비를 완료하며 원도심 활성화에 속도를 내고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