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방문자수 : 0명
UPDATED. 2020-08-11 13:00 (화)
정읍 시의장 후보 “전문 기관 시민여론조사 결과로 컷오프?”
상태바
정읍 시의장 후보 “전문 기관 시민여론조사 결과로 컷오프?”
  • 변재윤 대표기자
  • 승인 2020.06.26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 정읍시의장 경선후보 고경윤, 박일, 조상중 의원 선정
윤준병
윤준병

 

더불어민주당 정읍·고창 지역위원회가 20일 정읍시의회 제8대 후반기 의장 선거에 나설 더불어민주당의 후보 6인에 대한 3배수 압축 결과, 나 선거구 고경윤 의원, 바 선거구 박일, 조상중 의원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정읍·고창 지역위원회(위원장 윤준병 국회의원)에 따르면 61일 후보 등록 마감 이후 후보군을 3배수로 압축하고 압축 결과를 수용하겠다는 후보 전원의 합의에 따라 그동안 배수 압축 작업을 진행해왔다.

후보로 나섰던 김재오 의원은 선당후사의 정신으로 더불어민주당과 정읍시의회의 화합을 위해 자진사퇴를 결단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읍·고창 지역위원회는 의장 후보의 배수 압축과정은 사실상 인위적 개입을 해왔던 기존 정치관행을 탈피, 다양한 계층의 여론을 청취를 시작하면서 전문 기관의 시민여론조사, 더불어민주당 의원단 전원 투표까지 실시해 그 방식과 결과에 대해 지역 사회가 높은 관심을 가졌던 사안이라고 부연했다.

윤준병 국회의원은 시민의 눈높이에 맞는 의장 선출이라는 기본 방침에 따라 여러 조사 중 전문 기관의 시민여론조사 결과를 존중해 최종 후보를 선정했다전문 기관의 조사결과와 당직자와 언론인, 공직자의 여론과 다르지 않았고 12표로 진행한 더불어민주당 의원단 전원 투표에서 1명의 후보만 2표를 얻고 나머지 후보가 4~5표를 고르게 얻은 등 크게 다르지 않았다는 점도 고려했다고 밝혔다.

윤 의원은 이번에 아쉽게도 최종 후보로 나설 기회를 얻지 못한 의원들에게 깊은 위로와 함께 시민들의 지지를 부탁드린다정읍시민의 기대에 어긋나지 않도록 민주적이고 자율적인 경선 관리로 최종 후보를 선출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정읍고창 지역위원회는 629일 배수 압축된 3인 의원의 정견발표와 의원들의 자유투표로 더불어민주당의 최종 후보를 선출할 계획이어서 그 결과에 따라 제8대 정읍시의회 후반기 원 구성의 밑그림이 그려질 전망이다.

하지만 유력한 후보로 알려졌던 2명의 탈락이 되면서 향후 이들이 29일 진행될 최종 경선 투표에 어떠한 변화와 영향을 불러일으킬지에 대해 벌써부터 귀추가 쏠리고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