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방문자수 : 0명
UPDATED. 2020-09-18 03:16 (금)
[정읍]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정부 2차 긴급재난지원금 건의
상태바
[정읍]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정부 2차 긴급재난지원금 건의
  • 변재윤 대표기자
  • 승인 2020.09.16 0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하진 도지사 “위기극복에 동참한 유흥‧감성‧단란주점 포함 고위험시설 모든 업종에 지원해야”

 

[정읍시사]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회장 송하진 전북지사)는 우선 코로나19 대응, 수해 피해 복구 등으로 어려운 지방재정 여건을 고려해 이번 2차 긴급재난지원금에 전액 국비로 지원한 것에 대해 환영한다는 뜻을 밝혔다.

다만, 긴급재난지원금을 유흥업소 등 일부 고위험시설을 제외한 것에 문제를 제기하며 12개 고위험시설 업종 전체에 대해 지급할 것을 정부와 국회에 건의했다.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는 10일 정부에서 추진중인 2차 긴급재난금 지원에 대한 건의서를 17개 시도 공동으로 채택해 마련했다.

이번 건의는 정부 2차 긴급재난지원금 대상에 유흥주점 등 일부 업종이 제외될 것이라는 전망에 따른 것으로 시도지사협의회장인 송하진 전북도지사의 긴급 결정과 동시에 시도의 신속한 연대에 의해 이뤄졌다.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는 공동건의서를 통해 정부에서는 코로나19 상황에 따른 제2단계 사회적 거리두기 시행으로 집합금지명령이 내려져서 경제적으로 손실을 입은 고위험 시설에 대해서는 모두 2차 긴급재난지원금을 지원하는 것이 형평성에 부합한다고 강조했다.

송하진 전북지사는 많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정부의 집합금지명령 이행으로 영업이 중단되어 경제적으로 어려워하고 있는 사업주들의 절박한 호소를 외면해서는 안된다정부와 국회는 피해를 본 고위험시설 모든 업종에 긴급재난지원금을 지급하여 새로운 희망이 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