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방문자수 : 0명
UPDATED. 2021-09-22 03:49 (수)
정읍 양돈농가 실태점검·모니터링 완료
상태바
정읍 양돈농가 실태점검·모니터링 완료
  • 박성훈 기자
  • 승인 2021.09.03 1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가 지역의 청정 환경을 지키고 악취로 인한 민원을 집중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는 양돈 단지 내 고질적인 축산악취 해결을 위해 지난 3일부터 10일까지 지역 내 양돈농가 126개소에 대한 실태점검과 모니터링을 완료했다.

통상적으로 축산악취는 농장마다 사육환경이 다르고 냄새의 원인과 시간, 유형이 제각각이다.

특히 미부숙 퇴비로 인한 악취가 큰 부분을 차지하고 있고 이에 대한 악취 민원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이번 실태점검은 축산악취 민원이 지속적으로 증가함에 따라 악취 발생의 원인을 파악하고 농장별 모니터링을 통해 맞춤형 악취 저감 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진행됐다.

시는 점검을 통해 축사시설의 현황과 축산악취 정도, 악취 저감 시설 현황 등을 꼼꼼히 살폈다.

또 축산 농가주와 면담을 통해 건의 사항을 청취하고 축산악취 해결방안과 마을 정주 여건 개선방안에 대해 모색했다.

시는 이번 점검 결과를 바탕으로 집중개선이 필요한 양돈농가에 맞춤형 컨설팅을 통해 적절한 악취 저감 사업을 투입, 축산악취를 저감해 나갈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주기적인 모니터링으로 축산악취 개선 여부를 확인 점검해 악취를 개선하고 양돈농가와의 간담회 등을 통해 축산농가와 주민이 상생하는 축산업 환경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