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방문자수 : 0명
UPDATED. 2021-10-20 20:17 (수)
정읍, 매월 1회 이상 펫티켓 준수·유기 동물 입양 홍보 캠페인
상태바
정읍, 매월 1회 이상 펫티켓 준수·유기 동물 입양 홍보 캠페인
  • 변재윤 대표기자
  • 승인 2021.09.09 0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가 반려인과 비반려인 간 갈등을 예방하고 행복하게 공존하는 도시를 만들기 위해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조성에 나섰다.

시에 따르면 현재 정읍시 반려동물의 수는 약 27,000여 마리로 추정되고 1~2인 가구의 증가와 저출산, 고령화 등으로 인해 더욱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또 유실·유기 동물 발생도 2018399마리에서 2019625마리, 2020746마리로 매년 꾸준히 증가하며 사회적 문제가 지속되고 있다.

최근에는 코로나19 사태로 집에 머무는 시간이 늘면서 무료함과 외로움을 달래기 위해 반려동물을 입양하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

그러나 즉흥적으로 입양했다가 매달 들어가는 양육비 등을 감당하지 못해 반려동물을 유기하거나 파양하는 사례가 다수 발생해 사회적 문제가 되고 있다.

이에 따라 시는 반려견도 가족이라는 인식을 공유하기 위해 월 1회 이상 반려동물 문화조성을 위한 홍보와 동물보호 캠페인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반려인과 비반려인이 지켜야 하는 예절과 동물보호법 개정사항을 알리는 포스터를 배부하며 유기 동물 입양행사도 병행 추진하고 있다.

특히 반려동물을 키우는 시민과 키우지 않는 시민이 공존할 수 있도록 공원이나 산책로에서 반려동물 산책 시 목줄과 입마개 착용을 집중적으로 홍보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반려동물을 키우는 가구가 증가함에 따라 반려동물을 둘러싼 갈등도 심화되고 있다면서 사람과 동물이 공존하는 문화를 만들기 위해 펫티켓을 준수하고 서로 배려해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