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방문자수 : 0명
UPDATED. 2021-10-20 20:17 (수)
정읍 비정규직 노동자 지원센터 본격 운영
상태바
정읍 비정규직 노동자 지원센터 본격 운영
  • 변재윤 대표기자
  • 승인 2021.09.17 22: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가 일자리 복지에 지대한 관심을 갖고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비정규직 노동자의 차별 없는 공정노동 실현을 위해 노동기본권을 보장하고 노동 여건을 향상하기 위해 근로자종합복지관 3층에 비정규직 노동자지원센터를 개소했다.

시에 따르면 비정규직 노동자 지원센터는 비정규직 노동자의 고충해소와 권익 보호를 위한 공식 기관이 필요하다는 전 시민적인 공감대 속에서 탄생했다.

센터는 비정규직 노동자의 실태조사와 상담, 교육, 이주노동자 지원사업과 고용 촉진 등 다양한 사업을 수행하며 이들의 고충해소를 위해 힘쓸 계획이다.

또 노무법인과 협약을 통해 어려운 법률문제를 함께 해결해 나가는 등 비정규직 노동자의 권익 보호와 복지 향상을 위해 앞장설 예정이다.

이를 위해 시는 지난해 민간 위탁 심의위원회의 적정성 심의와 정읍시의회 민간 위탁 동의를 거치는 등 사전 준비를 마치고 올해 2회에 거쳐 수탁기관을 공개 모집했다.

이후 선정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민주노총 정읍시지부(대표 최영식)를 최종 수탁기관으로 선정하고 전문 상담원 2명을 배치했다.

시는 이번 지원센터 개소를 계기로 수혜 대상을 확대해 비정규직 노동자뿐만 아니라 전체 노동자가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확대·운영을 검토하는 등 전체 노동자의 권익증진을 도모하는 데 앞장설 계획이다.

유진섭 시장은 비정규직 노동자 지원센터가 노동 현장에서 상대적으로 열악한 환경에 놓인 비정규직 노동자 처우개선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노동자가 일을 통해 보람되고 행복한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비정규직 노동자 지원센터 이용이 필요한 시민은 근로자종합복지관 3(수성택지328)으로 방문하거나 전화(063-533-2700) 또는 홈페이지(http://iamworker.kr)를 통해 무료로 상담받을 수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