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방문자수 : 0명
UPDATED. 2022-08-12 15:34 (금)
정읍 공무원노조 2023년도 공무원보수인상률 7.4% 요구 1인 시위
상태바
정읍 공무원노조 2023년도 공무원보수인상률 7.4% 요구 1인 시위
  • 변재윤 대표기자
  • 승인 2022.07.24 0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민국공무원노동조합총연맹 산하 5개 연맹·105개 노조와 전국 각지에서 동시 진행

정읍시공무원노동조합(이하 정공노)711() 정읍시청 일대에서 정부에 2023년도 공무원보수 7.4% 인상을 요구하는 1인 시위를 진행했다.

정공노는 앞서 지난 623() 서울 용산구 대통령실 일대에서 대한민국공무원노동조합총연맹(위원장 석현정, 이하 공노총) 주관'공무원보수위원회 위상 강화 촉구 공무원노동조합 결의대회'에 참가했다.

당일 2023년도 공무원 보수 7.4% 인상, 기존에 합의한 6급 이하 직급보조비 3만원, 정액급식비 2만원 인상 이행, 무원보수위원회를 심의기구로 격상 등을 요구했다.

11() 진행되는 '공무원보수위원회 1차 소위원회'를 앞두고 윤석열 정부에 정읍시공무원노동조합과 조합원의 의지를 전달하고자 이번 1인 시위를 진행했다.

이날 김상수 위원장을 비롯한 집행부 임원들이 출근시간에 맞춰 정부에 공무원 보수 7.4% 인상과 기존 공무원보수위원회에서 합의한 6급 이하 직급보조비·정액급식비 인상 이행 등을 촉구하는 피켓을 들고 1인 시위를 전개했다.

또 직원들과 청사를 방문한 방문객들에게 정부가 공무원 노동자의 희생과 공무원보수위원회의 합의사항을 무시하고 일방통행식 보수인상률 결정에 대한 부당성을 알리는 홍보물을 배부했다.

특히 이날 1인 시위는 정읍시공무원노동조합을 비롯해 공노총 소속 5개 연맹, 105개 단위노조가 공무원보수위원회 1차 소위원회가 진행되는 정부서울청사를 비롯해 전국 각지에서 1인 시위를 전개해 의미를 더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